로고

[군산시의회] 새만금의 미래를 결정지을 중요한 시점이다!

전용현 기자 | 기사입력 2024/02/27 [17:57]

[군산시의회] 새만금의 미래를 결정지을 중요한 시점이다!

전용현 기자 | 입력 : 2024/02/27 [17:57]

 

군산시의회(의장 김영일)는  27일 소회의실에서 새만금 기본계획 재수립 관련 전체의원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의원간담회는 새만금개발청에서 기본계획 재수립 용역이 들어감에 따라 시 집행부의 현황을 청취하며 의원들과 함께 대책을 논의하고자 마련되었다.

 

김영일 의장은 모두발언을 통해“새만금 기본계획 재수립은 새만금의 미래를 결정지을 중요한 사안으로 의원님들의 의견을 듣고자 한다”며 “의원님들의 소중한 의견들이 현재 진행되고 있는 기본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많은 의견을 제시해주시기를 바란다”고 했다.

 

김경구 의원은 “군산과 부안을 연결하는 대형 인공구조물인 남북도로를 기준으로 새만금 지역이 동서로 확연히 분리되는 점을 앞으로의 관할권 대응에 고려해야 한다”고 했다.

 

서동완 의원은 “해수유통 관련해서 시에서도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며 “지금은 담수 개념이지만 해수유통이 되어 물 수위에 변화가 생긴다면 우리 시에서도 거기에 맞춘 연구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말했다.

 

설경민 의원은 “군산뿐 아니라 김제, 부안 등 자체 용역을 했을 때 상이한 결과가 나온다면 기본계획에 과연 반영될지 의문이다”라며 “일단 관할권 문제를 제외하고 전북특별자치도와 새만금 3개 시군이 충분히 협의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영일 의장은 “이번 새만금 기본계획 재수립이 우리 시 입장에서 아주 중요하다”며 “의회 차원에서 새만금 빅픽처가 제대로 그려질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산시의회는 지난 7일 기자회견을 통해 ‘정부는 전북특별자치도 발전을 위하여 새만금 메가시티를 새만금 기본계획에 반영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