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연평, 대청 해역 넙치 종자 50만마리 방류

어업생산력 증대를 통한 어업인 소득 증대 및 어업자원 증강 도모

조성화 | 기사입력 2023/07/11 [19:49]

연평, 대청 해역 넙치 종자 50만마리 방류

어업생산력 증대를 통한 어업인 소득 증대 및 어업자원 증강 도모

조성화 | 입력 : 2023/07/11 [19:49]

▲ 넙치 종자 방류

▲ 넙치 종자 방류

옹진군(군수 문경복)은 지난 8, 어업인의 소득증대와 넙치 자원 회복 및 증강을 위연평, 대청 해역에 어린 넙치 50만마리를 방류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류에는 해당지역 어촌계장 및 어업인들의 입회하에 연평(소연) 해역에 33만마리, 대청 해역에 17만마리가 방류되었고, 방류된 어린 넙치는 전장6cm 이상으로,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인천지원의 수산생물 전염병 검사와 한국수산자원공단의 유전자 방류인증을 통과한 건강하고 활력이 좋은 우량 넙치이다.

군 관계자는 넙치는 소비자들이 횟감이나 생선 요리로 인기가 좋은 어종으로 넙치 방류를 통해 어획량이 증가될 경우, 지역 어업인들의 득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도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어종을 방류하여 관내 연안 해역의 수산자원 회복 및 증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내외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커뮤니티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