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남동구 APEC·고등법원·해사법원 인천 유치에 앞장서

-범시민 100만 서명운동…7월 현재 남동구 압도적으로 높아
 -구 직원 및 유관기관?단체 지지 선언, 주요 행사 시 홍보 등 전방위적 지원

하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3/07/05 [10:50]

남동구 APEC·고등법원·해사법원 인천 유치에 앞장서

-범시민 100만 서명운동…7월 현재 남동구 압도적으로 높아
 -구 직원 및 유관기관?단체 지지 선언, 주요 행사 시 홍보 등 전방위적 지원

하상기 기자 | 입력 : 2023/07/05 [10:50]

▲ 남동구‘APEC·고등법원·해사법원’ 인천 유치에 앞장서(사진제공=남동구청)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인천시가 역점사업으로 추진 중인 ‘2025 APEC 정상회의?인천고등법원?해사전문법원 인천 유치를 위해 남동구가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지난 4일 남동구에 따르면 인천시는 지난 5~11월까지 범시민 100만 서명운동을 진행 중이며, 이달까지 집중 서명 기간을 통해 조기 목표 달성에 주력하고 있다.

시가 각 군?, 유관 기관?단체 등을 통해 서명운동 동참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는 가운데 현재 인천 10개 군?구 중 남동구의 참여도 크게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인천시가 집계한 군?구별 서명 인원 현황을 보면 남동구는 지난 628일 기준 38285명으로, 10개 군?구 중 가장 많았다. 두 번째로 많은 구가 23583명인 것을 고려하면 압도적으로 높은 수치다.

특히 621~28일 일주일간 누적 인원만 13000여 명으로, 최근 들어 매주 15000여명 이상이 서명에 동참하는 추세이다.

남동구는 지난 4월 인천 군?구 최초로 전 직원이 APEC 인천 유치를 위한 지지를 선언했으며, 구 자생단체 및 기관에서 릴레이 지지 선언을 진행 중이다.

또한 남동구민의 날 기념행사를 비롯해 시장개척단 해외 파견, 2023년 소래포구축제 홍보 등 남동구 주요 행사 시 다양한 방식으로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다.

남동구 각 부서뿐만 아니라 일선 동에서도 자생단체 회의 참석자에 서명 동참을 안내하고, 대내?외 공문서에도 유치 지지 홍보 문구를 게재했다.

구는 이달 말까지 15만여 명 서명을 목표로, 참여율을 더욱 높여 나갈 방침이다.

박종효 남동구청장은 남동구뿐만 아니라 인천시 전체를 위한 현안에도 관심을 기울이고 적극적으로 동참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며 인천시민의 염원이 현실이 되도록 남동구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내외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NFT 뉴스 많이 본 기사